HOW ENTERTAINMENT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황치열

바로가기 메뉴

 

그대가 내 안에 박혔다

HOWent 2018-11-20 18:28:19 조회수 214
발매일 2018.11.20

믿고 듣는 감성보컬, ‘황치열’의 1년 만에 돌아온 싱글 스토리 [그대가 내 안에 박혔다] 발표!
- 겨울 같은 시간이 와도 꽃은 꺾지 않겠다 나 이제야 이제야 숨을 쉰다 너와...
이보다 더 따뜻하고 행복한 표현이 있을까



이별의 아픔을 노래하는 믿고 듣는 정통발라더 ‘황치열’이 이번에는 가슴 따뜻하고 행복한 노래 [그대가 내 안에 박혔다]를 공개했다.

‘황치열’은 작년 6월, 이별한 이들의 공감 곡 “매일 듣는 노래”, 올해 4월 이별 후 그녀와의 행복했던.. 미안했던.. 간절했던 추억을 떠올리게 만드는 “별, 그대”를 발매하며 연속해서 주요 음원차트 정상을 휩쓸었다. 이별의 아픔, 이별 후의 추억을 노래하던 감성 보컬 ‘황치열’이 이번에는 가슴 시린 가을을 메꾸어 줄 따뜻하고 행복한 ‘황치열’ 표 발라드 [그대가 내 안에 박혔다]를 선보이며 가을은 외로운 계절이라는 고정관념을 깨며 다시 한번 워너비 애창곡을 노린다.

타이틀 곡 [그대가 내 안에 박혔다]는 어두웠던 지난 사랑과 삶에 대한 후회들로 가득 차고 과거를 되돌리고 싶은 남자의 가슴에 햇살처럼 따뜻한 한 여자가 새로이 박혀버리면서 그녀와의 사랑과 삶을 지켜나가겠다는 남자의 굳은 의지를 담은 노래이다.

[그대가 내 안에 박혔다]는 “별, 그대”를 통해 ‘황치열’과 호흡을 맞춘 이래언 작곡가가 함께했다. 작곡가는 이번 곡이 오로지 ‘황치열’만을 생각하고 쓴 노래라고 전하며, 황치열의 보이스와 최고의 궁합을 선보일 수 있는 멜로디를 생각하며 작곡했으며, 실연의 아픔에 빠져 사랑이 있다는 말은 믿지 않던, 사는 게 힘겨워서 무너지고 싶던 한 남자가 스스로에게 굳은 약속을 하는 중독성 있는 후렴구 멜로디와 속도감 있는 편곡이 인상적인 따뜻한 곡이라 설명했다.

뮤직비디오는 되돌리고 싶어도 되돌릴 수 없는 사랑의 상처에 깊이 베어버려 이제는 상처의 아픔도 느끼지 못할 정도로 사랑이 없어져 버린 한 남자의 평범하고 무의미했던 공간이 한겨울의 따뜻한 햇살처럼 다가온 그녀와의 사랑으로 채워지면서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공간으로 바뀌는 변화를 가득 담았다. ‘매일 듣는 노래’, ‘별, 그대’를 함께한 플라스틱 필름의 김도연 감독이 함께하였으며 가을을 대표하는 아름다운 갈대밭 장면이 음악의 따뜻함을 한껏 표현해준다.

지난 ‘매일 듣는 노래’, ‘별, 그대’를 이어 이번 [그대가 내 안에 박혔다]까지 사랑 3부작 "러브 트릴로지"로 미련만 가득했던 첫사랑 ‘매일 듣는 노래’, 죽음까지 지켰던 완결된 사랑의 ‘별, 그대’, 그리고 진정한 사랑을 찾게 된 [그대가 내 안에 박혔다]까지 각기 다른 모습의 사랑을 담은 작품이라 볼 수 있다. 이와 함께 영상 간에 연결고리를 위해 특별한 장면이 삽입되었는데, ‘매일 듣는 노래’와 ‘별,그대’ 뮤직비디오의 포인트 컷이 포함되어 있으니, 그 장면을 찾아보는 것도 뮤직비디오를 감상하는 재미의 요소가 되지 않을까 싶다.

시린 바람이 부는 가을, 따뜻하고 행복한 노래로 돌아온 믿고 듣는 감성 보컬 ‘황치열’의 매력적인 보이스가 잘 표현된 [그대가 내 안에 박혔다]가 리스너들의 시린 마음을 세상에서 가장 아름다운 공간으로 바꾸어 줄 것이다.


[Credits]

Guitar by 정수완
String by 온더스트링
String Arranged by 이나일
Drum by 정동윤
Bass by 이훈형
Piano by 이래언
Chorus by 강태우
Recording by 이래언 @HOW studio
Mixed by 고승욱 @BONO studio
Mastered by 권남우 @821 Sound Master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