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W ENTERTAINMENT

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황치열

바로가기 메뉴

 

제목없음 (Untitled)

HOWent 2019-12-03 18:31:46 조회수 187
발매일 2019.12.03

우리의 사랑에는 더 이상 제목이 없다….발라더 황치열의 귀환 [제목없음]

“제목이 없어 이제 우린 없어...이별이라 말하면 정말 끝인 것 같아”

많은 리스너들의 이별 감성을 자극할 황치열의 신곡 [제목없음]이 발표되었다.

제목부터 눈길을 끄는 황치열의 "제목없음"은 노래를 듣기도 전에 그 안에 녹아있을 가사의 내용을 궁금하게 만들고 있다. 모든 게 끝나버리고 네가 떠나버린 우리의 사랑엔 더는 부를만한 제목이 없다는 시적인 표현이 인상적인 곡으로 황치열만의 깊은 울림이 더해져 슬픔의 감정선을 극대화시키고 있다.

42인조 오케스트라와 함께 정수완, 소울맨등 국내 최정상급 세션들이 참여해 곡의 완성도를 높였으며 최근 송하예 "새 사랑", 바이브 "이 번호로 전화해 줘" 벤 "180도" 등을 연이어 히트시킨 프로듀서 최성일과, 벤 "열애중”, "헤어져줘서 고마워", EXO 첸 "잘자요" 등을 수많은 히트곡을 작사한 작사가 민연재가 또 하나의 웰메이드 발라드를 완성시켜 황치열에 힘을 실어주고 있다.

추운 겨울, 황치열의 애절한 이별곡을 들으며 따뜻한 위로를 받았으면 한다.

 

이전글
The Four Seasons
다음글
다음글이 없습니다.